HOME > 커뮤니티 > 고객게시판        
제목 올려 그의 목을 안고는 앞쪽으로 끌어당겼 ♣ ×Ε
작성자 민지바라기
작성일자 2018-02-01
올려 그의 목을 안고는 앞쪽으로 끌어당겼


올려 그의 목을 안고는 앞쪽으로 끌어당겼다 그들의 입술이 마주쳤고매린이 옆으로 몸을 트는 바람에 식탁 위 에 놓인 술병이 넘어겼다지미 굴드는 버릇처럼 머리를 쓸어올리면서 서류를 내려다보던 시 장례식 161선을 들었다 이건 샌프란시스코로 석탄을 풀러 가는 배구만 출항지는 산타마르 타이고 한 달에 두 번씩 우리 앞바다를 지나지다행히 LA에 기항한 적은 한번도 없어 피터의 말에 지미가 어깨를 한번 치켜들며 웃었다 산호세 호라 이 배는 단속에 걸린 적이 한번도 없구만 그래그런 데 도대체 무슨 일이야 날 보자고 한 것은 이 배가 석탄 대신 마약이 라도 실었단 말인가 지미 서두르지 마 피터 그린피트가 이맛살을 찌푸리며 그를 흘겨보았다 자넨 마약 외에는 눈에 보이는 것이 없어 자네가 입을 벌릴 때마다앨버트의 험담이 나오지만 앨버트와 다를 것이 없어 똑같은 놈들이 야 피터 입닥치고 날 불러낸 이유를 대란 말이야이 산호세 호에 무 슨 문제가 있어 책상 위에 종이를 집어던진 지미가 그를 노려보았다 그는 연안경비 대의 LA지역 책임자이다 업무적으로 자주 만나고 있었으므로 이제 는 업무를 끝내고 술친구도 되어 가고 있는 중이다 LA 한국 영사관에서 연락이 왔어 나한테 피터가 정색을 한 얼굴로 입을 열었다 산호세 호에 한국인 한 명이 타고 있을 확률이 높다는거야 놈은 콜름비아 정부에서 살인범으로 현상수배를 받고 있는 놈인데 교민을 죽 였다는군 허어 그런데 콜롬비아 정부로부터는 연락이 없고 없어 그놈들은162 그럼 콜룹비아 경찰더러 잡으라고 해도대체 한국 정부놈들 할일 도 없구만 이봐 교민을 죽였다장아 교민이래도 콜름비아로 이민왔을테니까 그쪽 국민 아닌가 부자간 두 명을 죽였다는거야 두 명이나 부자간을 그래또 한 명이 있기는 있는데 즐름비아인이야 그놈은 세 명을 죽였어 부자간과 를룹비아인 한 명을누가 그래LA의 한국 영사관이그들은 보고타의 대사관에서 연락을 받았다 군는 그들 이야기로는 놈은 마약관계로 인한 모함에 빠졌다고 주장한다 는거야 자신은 죽이지 않았다면서 자 자네가 좋아하는 이야기로 연
첨부파일
이름 비밀번호



* 한글 1000자 까지만 입력가능 :